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 동구 여성 친화 정책 겹경사
양성평등 정책 대상 복지부장관상·市 ‘최우수’ 자치구 선정
 
장은영 기자 기사입력  2023/12/01 [16:3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BN일등방송=장은영 기자】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최근 제1회 양성평등 정책 대상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에 이어 광주광역시에서 실시하는 ‘2023년 자치구 양성평등정책 평가에서 최우수자치구로 선정되는 겹경사 소식을 알렸다.

 

최우수 자치구 선정은 올해 광주 5개 자치구 양성평등정책 추진 실적을 평가해 결정됐다. 주요 평가지표는 양성평등 문화확산 및 정책 기반 강화 양성평등 일자리 환경 조성 모두를 위한 돌봄 안전망 구축 여성 폭력 피해지원 및 성인지적 건강권 보장 등 총 4개 분야 13개 항목으로 동구는 5개 자치구 중 가장 높은 최우수등급을 받았다.

 

이번 성과에서 동구는 여성의 역량 강화 거점 공간인 여성 희망창작소 운영 동구만세(동구여성이 만드는 세상) 성평등 마을 육성 마을 여성 아카이빙 사업 등 양성평등 문화확산에 이바지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한 동구만세 플리마켓을 통한 공동체 기반의 여성 창업 사례 발굴, 안전 취약 여성 1인 가구를 위한 스마트 안전도어 지킴이 사업 등 양성평등 일자리 환경조성과 여성 폭력 예방을 위한 노력이 최우수자치구 선정의 주요 요인이 됐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번 평가는 전국 최초로 여성친화도시로 인증받은 동구의 저력을 보여준 의미 있는 결과였다면서 모든 주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겨울 풍경과 일출을 함께! “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