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 남구 “꿀벌산업 육성, 양봉 용품·기자재 지원해요”
벌통·소초광·채밀기 등 8개 용품·기계 구입비 제공
 
서정현 기자 기사입력  2020/03/24 [14:2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_남구청 전경


[IBN일등방송=서정현 기자] 광주 남구는 관내 양봉산업 육성을 위해 꿀벌을 키우는데 필요한 벌통과 화분, 꿀병 박스 등 양봉 용품을 비롯해 꿀 채취에 쓰이는 채밀기 등 고가의 기자재를 지원하는 사업을 각각 실시한다.

24일 남구에 따르면 먼저 ‘2020년 양봉산업 육성 지원사업’에 대한 신청 접수가 오는 31일까지 진행된다.

남구에 주소지를 둔 양봉 농가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먼저 양봉 관련 지원 용품은 벌통을 비롯해 꿀벌이 집을 짓는데 필요한 기본틀인 소초광, 꿀벌의 먹이를 공급하는 화분, 상품 출하시 필요한 꿀병 박스 등 4개 품목이다.

각 제품별 단가는 벌통은 1통당 4만3,000원, 소초광은 1개당 1만9,000원, 화분은 ㎏당 7,300원, 꿀병박스는 1매당 500원이며 각 제품 구매시에 구매 단가의 60%가 지원된다.

남구는 농가당 균형 지원을 위해 각 농가에서 사육하는 꿀벌 마릿수의 최대 상한선을 300군수로 결정, 300군수를 최대치로 농가별 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일례로 꿀벌 사육 마릿수 100마리당 벌통 1통 지원을 기준으로 할 경우 300마리 사육 농가에 3통을 지원하고 500마리 사육 농가에도 3통을 지원하는 셈이다.

양봉 현장에서 쓰이는 각종 기계에 대한 구매비용 지원도 이뤄진다.

벌통을 실어 나르는 리프트와 꿀 채취에 쓰이는 채밀기, 건조기, 탈봉기 등 4개 품목이다.

리프트 1대당 가격은 250만원이며 채밀기 220만원, 건조기 120만원, 탈봉기 100만원이다.

지원 물량은 신청 기자재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나, 예산의 범위 내에서 총 14대를 지원하는 게 남구의 방침이다.

각 기자재 구매 단가의 60%가 지원되며 농가당 1개 종류만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지원 신청서는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남구청 6층 지역경제순환과를 방문해 제출하거나, 우편 접수도 가능하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