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건강 > 복지/건강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 수해복구 위해 구슬땀 흘려
익산시 용안면 피해주민들의 조속한 일상복귀를 위한
긴급 수해복구 봉사활동 실시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3/07/28 [16:4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 수해복구 위해 구슬땀 흘려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본부장 최옥용)27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전북 익산시 용안면 일대를 찾아 수해복구에 힘을 보탰다.

 

이번 수해복구 봉사활동은 광주전북권 건이강이봉사단 60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였으며,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익산시 내에서도 가장 피해가 큰 용안면 일대에서 이뤄졌다.

 

이날 건이강이봉사단은 침수 비닐하우스 복구 작업, 유실 토사 제거 및 안전사고 발생가능성이 있는 시설물과 도로를 점검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건보공단 최옥용 본부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본 모든 분에게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이번 봉사를 통해 피해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특별재난지역 대상 보험료 경감제도 또한 조속히추진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주민들이 일상을 회복하는데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익산시는 지난 25일 기준 농작물 5,016ha 침수, 하천도로 526건 파손, 주택침수 230여 건, 산림피해 164건이 발생함으로써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었으며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봉사참여가필요한 상황이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광주건보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겨울 풍경과 일출을 함께! “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