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광주 서구, 영산강 서창들녘 억새축제 팡파르!
가을 정취를 만끽 하세요 ~
 
김광식 기자 기사입력  2017/10/10 [10:35]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등방송=김광식 기자】‘제3회 영산강 서창들녘 억새축제’가 오는 10월 14일부터 21일까지 영산강 일원에서 개최된다.
 
▲ 2016 영산강 억새축제-허수아비 입장식      © 강창우 기자


‘남도 대표 자연 힐링축제’를 슬로건으로 극락교에서 서창교까지 3.5km에 달하는 영산강 길을 따라 억새 길과 코스모스를 배경으로 진행된다.
 
총8일간 다양한 자연 친화형 프로그램을 통해 생활에 지친 도시민들에게 가을의 정취를 느끼며 힐링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한다.
 
주무대는 극락교 주변에 설치되어 축제 개막식과 국악, 팝페라 공연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이 펼쳐진다.
 
또한, 억새 액자 만들기, 억새 엽서 쓰기 등 억새를 활용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주요프로그램으로 ▲문화힐링콘서트 ▲통기타 공연 ▲허수아비 입장식 ▲야외극장 ▲작은 결혼식 ▲억새가운 써주기 등이 운영된다.
 
이와 함께 ▲억새 백일장 ▲병아리 예술제 ▲스트릿댄스 퍼포먼스 대회 등 주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대회도 열린다.
 
특히, 올해 개최되는 억새축제에서는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도 억새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도록 코끼리 열차와 수상자전거를 운영한다.
 
축제 폐막식 날인 21일 오후2시에는 한국광광공사 가을 관광주관으로 진행되는 억새길 걷기행사가 진행된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충장축제, ‘세대공감’에 초점…70~90 시간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