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 > 정치/자치
박혜자의 일편단심, 광주성장 동력마련 및 호남정치 복원 기회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광주의 성공으로 만들겠다
 
오현정 기자 기사입력  2018/02/13 [23:08]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광주광역시 서구갑 국회의원 재선거에 박혜자 민주당 서구갑위원장이 6.13 국회의원 재선거 출마 기자회견을 13일 오전 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가졌다.     © 오현정 기자

【일등방송=오현정 기자】6.13 국회의원 광주광역시 서구갑 국회의원 재선거에 박혜자 민주당 서구갑위원장이 13일 오전 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가졌다.

 

문재인대통령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과 19대의원을 지낸 박혜자 민주당 서구 갑 위원장 출마기자회견에는 더불어 민주당 광주 시당 오향섭 실버위원장을 비롯한 고문단, 당직자, 김보현 광주시의원, 서구의회 오광교 의장, 장재성 의원, 정순애 의원, 송정희 여성 부위원장, 명진 지역발전위원회 자문위원, 정승일 아리오 대표 등 70여명이 참석해 지지하며 힘을 실었다.

 

박혜자 전의원은 수구 보수 세력에 발목 잡힌 문재인 정부에 새로운 힘을 불어넣을 수 있는 기회로 광주발전을 위해 적임자가 반드시 선출되어야 한다며 본인을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國運융성, 민주주의 강화, 광주성장 동력 마련, 한반도평화 정착, 그리고 위기시마다 정치 향방을 밝힌 호남정치를 제대로 복원할 기회라며 위기시마다 정치 향방을 밝힌 호남정치를 제대로 복원할 기회라고 강조했다.

 

또한 문재인 정부 탄생이후 광주의 이익을 지키고 입장을 대변하고 시민의 여망을 전달할 여당 국회의원이 단 1석도 없다는 것은 지역의 큰 손실이다. 광주의 성장 과실(果實)을 주도하고 민주, 인권, 평화정신을 통해 미래형 광주로 승화시킬 문재인 정부의 과주 대변인이 필요한 이 때 행정, 정치, 교육 현장의 풍부한 경험을 살려 소임을 맡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더불어 재선거를 통해 도약하는 광주’ ‘명품 서구를 다시 디자인하기 위해 전력 질주하겠다며 정치생명 연장이 아닌 시민의 뜻에 따라 운영하는 광주정치를 복원할 적임자가 되겠다고 선언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박혜자 전의원은 이날 6.13 국회의원 재선거에 대한 의미를 첫째, 문재인 정부 성공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일할 수 있어야 한다. 광주발전을 위한 성공의 길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준비된 자인 자신을 선택해 달라.

 

둘째, 현재 문재인 정부는 성공적인 국정수행을 위한 국회 내의 협치 정치를 간절히 희망하고 있다. 이번 재선거는 국민의 삶을 위한 협치 리더쉽을 실천할 수 있는 적임자를 선택하는 장인만큼 협치 정치에 대한 경험과 중요성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협치 일꾼이 바로 박혜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셋째, 지난 20대 총선의 완패는 한번으로 충분하다. 깨끗한 능력을 갖춘 이길 사람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 광주의 첫 문을 자신 있게 여는 첫 번째 주자가 될 수 있도록 지지해 줄 것을 부탁했다.

▲ 박혜자 전의원이 기자회견문 낭독을 마치고 기자의 질문에 환한 미소로 답하고 있다.     © 오현정 기자

 

 

끝으로 박혜자 전의원은 어려움 속에서도 민주당의 뿌리를 지킨 뚝심과 열정으로 시대가 요구하는 4차 산업혁명, 자치분권 개헌, 일자리 혁신이 광주에서 꽃피우고 열매 맺도록 신명을 바쳐 광주의 목소리로 여의도를 혁신하겠다고 다시 한 번 지지를 호소하며 기자회견문을 낭독을 마쳤다.

 

이후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지난 20대 총선 때 국민의당 바람이 불 때 민주당을 버리지 않은 이유와 국민들의 촛불시위 현장에는 있는지에 대한 기자의 질문에 허물어져가는 종가집이라도 맏며느리의 입장과 일편단심으로 민주당에 남아 있었다촛불시위 현장은 매일 나갔다. 금남로와 광화문을 왕래하며 국민들의 염원에 같이 동참하며 그들의 목소리를 청종했다고 답했다.

 

또 지난 20대 총선의 참패의 원인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박혜자 전의원은 본인이 부족해서 그랬다. 참패 백의종군의 심정으로 광주발전을 위한 다양한 목소리를 청종했다. 이제 그 목소리들을 여의도에 가서 전달 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