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보도자료
전남도, 취학 전 아동 학습바우처카드 신청 접수
22일까지 접수…취약계층에게 1인당 연간 30만 원 지원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8/03/08 [18:24]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
[일등방송=강창우 기자]전라남도는 저소득층 취학 전 아동에게 연간 30만 원의 학습비를 지원하는 ‘취학 전 아동 학습바우처 지원사업’ 신청자를 오는 22일까지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신청 대상은 전남에 주민등록을 둔 만3~5세(2012~2014 출생)로서,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계층 가정 아동이다.

아동의 법정대리인이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학습바우처카드로 취학 전 아동의 학습능력 및 잠재력 향상을 위한 도서, 창의력교구, 장난감, 학습지 등을 온·오프라인 가맹점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또한 육아종합지원센터나 주민센터에서 운영하는 유아 대상 프로그램 비용 등에 사용할 수 있다.

학습바우처카드는 포인트 차감 방식으로 운용된다. 오는 3월 말 30만 원의 포인트가 적립된 카드를 발급받아 등록된 가맹점에서 언제든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정상동 전라남도 청년정책담당관은 “취학 전 아동 학습바우처 지원사업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저소득층 아동들의 학습능력과 잠재력을 키우고, 부모의 교육비 부담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빅토리아 수련이 반겨주는 함평자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