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교육
장휘국·장석웅, 대입제도 개혁 특별법 제정 촉구
10일, 교육혁명 공동 성명서 발표
 
류희자 기자 기사입력  2018/05/10 [16:38]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장휘국 교육감  예비후보
【일등방송=류희자 기자】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예비후보와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예비후보가 공동으로 ‘대학입시제도 개혁과 대학공공성 확보를 위한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두 후보는 10일 공동성명을 통해 “정부는 대학입시제도 개혁과 대학공공성 확보를 위한 특별법 제정을 위해 교육당사자들의 총의를 모아야 한다”고 요청했다.
 
이어 “국회는 대학입시제도 개혁과 대학공공성 확보를 위한 특별법을 제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두 후보가 특별법 제정을 촉구한 10일은 세 가지 의미를 가진 날이다. 세월호가 바로 섰고, 5·10교육민주화선언 32주년이다. 또 광주에서는 입시개혁안 공청회가 열렸다.
 
두 호보는 “‘가만히 있으라’는 괴물에 맞서 진실과 정의를 향한 교육혁명의 닻을 다시금 올리려 하며, 진실규명과 미수습자 문제가 해결되는 날까지 함께 할 것”을 다짐했다.
 
장휘국 후보는 “32년 전 오늘은 해직을 각오한 전국교사들이 분연히 떨쳐 일어나 ‘교육민주화선언’을 한 날이다”며 “국가교육회의가 변죽만 울리고 본질에 접근하지 못하는 우를 범하지 않기를 바라며, ‘가만히 있으라’는 괴물을 잡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대학입시제도 개혁이다”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주시 교육청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