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곡성군, 지역경제활성화TF팀 구성
경제, 문화관광, 농업, 식품 등 5개 분야 25개 사업 추진
 
조남재 기자 기사입력  2018/05/15 [14:38]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군 청사 사진
[일등방송=조남재 기자] 곡성군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정 주요 정책사업에 대해 지역경제활성화TF팀을 구성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멜론 6차산업화 지구 조성사업, 6070 낭만곡성 영화로 청춘어람사업 등 우리군의 신성장 동력이 될 5대 분야 25개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면서, 각 사업에서 파생되는 지역경제 효과를 통해 곡성군의 발전을 도모하고 지역경제도 살리겠다는 의도이다.

지역경제활성화TF팀은 부군수의 총괄책임 아래에 경제 분야 7개 사업, 문화관광분야 7개 사업, 농업 분야 4개 사업, 식품분야 3개 사업 등의 담당 팀장 20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일자리 수 643개, 관광객 수 200만 명, 심청상품권 판매액 15억, 총 매출액 97억 5천 3백만 원을 목표로 잡고 추진될 전망이다.

또한, 흑돼지를 이용한 특화 음식거리 활성화를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 인구정책을 바탕으로 잠재적 경제 성장 동력 유입하며, 각종 바우처 사업 지원을 통한 취약계층 경제력 보전 등 비계량적 효과를 포함하여 추진한다.

군 관계자는 “지역경제활성화TF팀 운영하여 대규모 주요사업을 중심으로 추진 상황을 주기적으로 점검하는 등 목표치에 도달하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으로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겠다 ”고 말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