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신안 증도 전호남 수석전시관 개관
증도 출신 전호남 선생, 평생 수집한 수석 671점 신안군에 기증
 
배만석 기자 기사입력  2018/10/11 [13:58]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도 출신 전호남 선생, 평생 수집한 수석 671점 신안군에 기증

[일등방송=배만석 기자] 신안군은 11일 9시 30분, 증도면 갯벌생태전시관에서 “전호남 수석전시관 개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박우량 군수를 비롯해 전라남도의회 의원, 신안군의회 의원, 각급 기관·단체장과 지역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하여 수석전시관 개관을 축하했다.

증도 출신 전호남 선생은 인사말을 통해 “40여년간 열정을 쏟아 부은 수석 671점을 관광객, 주민들과 함께 나누고자 한다”고 감회를 밝혔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전호남 선생이 평생을 걸쳐 모아 온 애장석 671점의 기증 취지를 잊지 않고, 전국의 수석인들이 꼭 한 번 다녀갈 수 있는 명소가 되도록 홍보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수석전시관은 증도갯벌생태전시관 1층 176㎡ 면적에 마련되었으며 로비에 100여 점, 전시관에 200여 점이 상설 전시되고 있다.

한편, 슬로시티 증도는 연간 80여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곳으로 갯벌생태전시관, 자전거 대여소와 더불어 수석전시관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