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연예/스포츠
국제수영연맹, 내년 광주대회 성공 개최 기대감 커
FINA 대표단, 29개 대회 모든 분야 점검결과 대회 준비 ‘합격’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8/11/01 [06:27]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넬 마르쿨레스쿠 사무총장, 南北 단일팀 구성 적극 지원 약속

【일등방송=강창우 기자】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준비과정을 둘러본 국제수영연맹(이하 ‘FINA’) 대표단은 내년 대회의 성공개최에 대한 기대감을 아끼지 않았다.

▲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준비과정을 둘러본 국제수영연맹(이하 ‘FINA’) 대표단은 내년 대회의 성공개최에 대한 기대감을 아끼지 않았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지난 27일부터 5일간 광주를 방문한 FINA 대표단은 분야별 실무회의와 경기장 등 현장 실사를 마치고 31일 귀국했다.


이번 FINA 대표단 방문 목적은 대회 8개월여 남은 시점에 대회 준비사항을 현장에서 직접 확인하고, 대회 모든 분야에서 조직위와 FINA가 완벽하게 호흡을 맞춰 본격적으로 실행해 나가려는 준비 막바지 과정이다.


먼저, 조직위는 FINA 사무국 분야별 담당자들과 함께 그동안 전자우편(E-mail) 등을 통해 추진해 온 진행 경과를 공유하고 추가 필요한 사항에 대해 협의 조정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마스터즈위원회는 전 세계 수영 동호인들이 내년 대회가 열리는 광주를 직접 찾기 때문에 마스터즈 선수들의 편의성을 염두에 두고 인천 국제공항에서 광주로 접근하는 경로, 대회 기간 머무를 숙박과 광주를 충분히 느끼고 즐길 수 있는 관광과 레저, 문화행사 등에 대해 논의하고, 귀국 후 소속 국가에서 내년 대회 홍보에 적극 참여키로 약속했다.


이번 FINA 대표단을 이끈 코넬 마르쿨레스쿠 사무총장은 “조직위는 대회 개최에 필요한 사항을 잘 이해하고 있고 전반적으로 준비를 잘 하고 있어 대단히 만족스럽다.”라고 말했다.


또한, 북한 선수단 참가 문제에 대해서도 남북 단일팀 구성에 적극 지원할 것을 다시 한 번 약속했다. 지난 6월 북한 선수단의 광주대회 참가 때 북한 선수단의 참가 제반 경비를 특별 지원하겠다는 FINA 대표단의 약속에 이어진 것이다.


이용섭 조직위원장은 29일 FINA 대표단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광주를 방문한 대표단에게 깊은 감사를 표하며, “광주는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이 최상의 여건에서 최고의 기량을 발휘하는데 부족함이 없도록 하겠다.”며 “광주에 머무는 동안 멋진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음식, 숙박, 관광 등 많은 즐길거리를 마련하여 광주를 다시 찾고 싶은 도시로 만들겠다.”라고 대회 성공개최 의지를 피력하였다.


한편, 오는 11월에는 일본, 캐나다, 호주, 영국 등 각 국 수영연맹과 FINA의 20여개 위원회 및 위원단, FINA 파트너 및 제휴사가 방문할 계획이며, 주관방송사 등이 참가하는 세계방송사회의가 27일부터 열릴 예정이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울긋불긋 백양사 단풍구경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