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고흥군, 선배 귀농귀촌인과 현장 교육
타시군 우수사례 접하고 영감얻어
 
박종록 기자 기사입력  2018/11/08 [17:27]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배 귀농귀촌인과 현장 교육
 
[일등방송=박종록 기자] 고흥군은 지난 10월 30일부터 31일까지 고흥군에 정착한 지 5년 이상인 귀농·귀촌인 36명을 대상으로, 전북 일원에서 현장 교육을 실시 했다.

교육은 농가를 탐방하고, 지역의 특산품을 활용한 체험학습에 참여하는 등 현장학습 위주로 진행됐다.

첫날 고창군에서는 ‘상하농원’을 방문하여, 1차·2차·3차 산업을 연계시킨 6차 사업 모델을 탐방했고, 멜론으로 인지도가 있는 ‘만석꾼 농가’에 방문하여, 재배 노하우 등을 교육받았다. 둘째 날에는 임실에 위치한 치즈 테마 마을을 방문하여, 마을 단위 사업체의 운영방식과 그 과정을 체험했다.

고흥군은 이번 현장 교육이 타 시군의 우수 사례를 파악하여, 귀농인에게 사업 영감을 불어넣는 동시에, 고흥군 귀농인 협의체 구성을 위한 첫단추 역할을 하는 데 그 의미가 크다고 봤다.

군 관계자는 “이번 현장 교육은 교육 취지와 더불어 관내 선배 귀농인의 화합과 연계를 위한 훌륭한 구심적 역할을 했다.”며 “내년에도 귀농인과 연계할 수 있는 신규 사업을 발굴하여, 귀농인의 지역 안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울긋불긋 백양사 단풍구경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