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 > 정치/자치
더민주 전남도당,여성비하 및 갑질 등 일부 선출직 공직자 일탈행위 엄정대처키로
자체 조사 후 사안 경중 따라 윤리심판원 회부 방침
 
위정성 기자 기사입력  2018/11/11 [20:05] ⓒ 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서삼석 의원    


【일등방송=위정성 기자】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위원장 서삼석)은 당 소속 지방의원 등 선출직 공직자들의 윤리규범 위반과 일탈 행위에 대해 엄정 대처키로 했다.

 

전남도당은 11일 “최근 모 도의원의 여성비하 발언 등 일부 선출직 공직자들의 일탈행위로 인해 국민과 당원, 언론의 질타를 받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며 “윤리규범을 위반한 당 소속 공직자에 대해 자체 조사 후 사안에 따라 윤리심판원에 회부해 징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전남도당은 선출직 공직자 윤리규범 준수 안내 문자메시지를 지난 9일 당 소속 공직자들에게 일제히 발송하고 국민의 질타를 받는 일탈 행위와 갑질, 폭언 등에 대해 각별히 유념해줄 것을 당부했다.

 

도당 관계자는 이와 관련, “최근 여성비하 및 성차별적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도의원 등 일부 광역 및 기초의원들의 비위 사실을 접수하고 사실 관계를 파악 중이며, 윤리규범 위반 사실을 인지하는 즉시 당헌당규에 의거, 강력 징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은 윤리규범을 통해 국민 신뢰를 받는 정치문화 조성과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품위 유지와 청렴 의무, 공정한 직무 수행, 성희롱·성폭력 등 금지를 규정한 17개 조항의 윤리규범을 제정해 시행하고 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일등방송-장강신문, 업무제휴 협약 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