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전남 공공기관, 지역 중기 제품 우선구매 확산
전남도, 나주서 설명회 갖고 중기 경쟁력 확보위한 참여 당부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9/04/26 [15:1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전라남도는 공공기관의 지역 중소기업제품 우선구매 확산을 위해 26일까지 이틀간 나주중흥골드리조트에서 공공기관 구매 담당을 대상으로 ‘공공기관 구매담당 설명회’를 개최했다.

설명회에는 시군, 출연기관, 혁신도시 공공기관, 전라남도교육청 등 구매담당 100여 명이 참석했다.

전라남도는 도내 중소기업 제품 우선구매 및 공시제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은 공공구매제도를, 조달교육원은 공공조달제도와 벤처나라 활용 방법을, 한국산학연협회의 시범구매제도를 각각 소개했다.

전라남도는 2014년부터 중소기업제품 우선구매를 추진해 2018년 3조 1천억 원 규모의 구매 실적을 거뒀다. 혁신도시 공공기관 등에도 도지사 서한문을 발송 참여를 유도했다.

앞으로 혁신도시 공공기관 등 19개 기관과 중소기업 제품 우선구매 협약식, 도내 공공기관과 중소기업 등이 참여하는 중소기업 공공구매 상담회 등을 개최해 지역 우수 제품 판로가 확대되도록 할 계획이다.

안상현 전라남도 경제에너지국장은 “공공기관의 관심과 적극적 구매가 전남지역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 공공기관과 협업을 통해 지역 우수 제품의 공공구매를 확산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5·18민주화운동 아픔을 쏟아내는 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