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제16회 정남진 장흥 키조개축제, 맛도 재미도 ‘최고’
행사성 이벤트 대폭 축소, 체험 위주의 축제 진행 눈길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9/05/07 [16:2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6회 정남진 장흥 키조개축제, 맛도 재미도 ‘최고’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4일동안 장흥군 안양면 수문항에서 개최된 제16회 정남진 장흥 키조개 축제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올해에는 2만여명의 관광객이 키조개축제장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가운데 70%이상이 대부분 외지 관광객으로, 키조개 생산어가의 소득제고는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번 축제 기간에 제암산철쭉제 행사와 주변의 관광지인 회진낚시공원, 천문과학관, 우드랜드, 정남진 토요시장 등을 찾은 관광객을 행사장으로 유도한 것이 성과를 거뒀다.

관광객 수와 음식 판매 등 매출액은 지난해에 비해 10% 이상 늘었다.

5월 5일 어린이날을 맞아서는 자녀를 동반한 가족단위 관광객이 행사장을 많이 방문했다.

어린이들을 위해 감성돔 치어방류행사를 실시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장흥군 득량만에서는 미생물과 미네랄 성분을 함유한 개펄과 모래가 섞여있어 최고 품질의 키조개가 생산된다”며, “청정해역 득량만을 잘 가꾸고 보존해 안전하고 깨끗한 수산물을 소비자들에게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정숙 여사, 이용섭 조직위원장과 광주세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