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 동구, 대도시중심구 구청장들 5·18추모행렬 동참
17일, 서울 중구 등 전국 7개 구청장 광주서 모인다
 
장은영 기자 기사입력  2019/05/14 [18:13]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_동구

[IBN일등방송=장은영 기자] 5·18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 추모열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들이 오는 17일과 18일 양일 간 광주 동구를 찾아 추모 행렬에 동참한다.

동구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윤종서 부산 중구청장,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박태완 울산 중구청장 등 7개 구청장을 비롯한 관계 직원 7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17일 ‘제30차 전국대도시중심구구청장협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국대도시중심구구청장협의회는 전국 대도시 중심부에 위치한 자치구 청장들이 한데 모여 우수시책을 공유하고 벤치마킹을 통해 상호발전을 도모하는 자리다.

참가자들은 이날 오전 협의회 행사를 마치고 오후부터 광주민주화운동 추모일정에 나선다.

이들은 먼저 옛 전남도청 앞 5·18민중항쟁알림탑에서 추모헌화 행사를 갖고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해설사의 안내로 민주평화교류원 ‘열흘간의 나비 떼’ 전시를 관람한다.

이어 아시아문화광장으로 이동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시설을 둘러보는 것으로 공식일정을 마무리한다. 이중 서울·부산·인천 등 3개 구청장은 광주에서 하룻밤을 묵으면서 5·18전야제와 다음날 18일 오전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리는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5월 영령의 넋을 기린다.

임택 동구청장은 “광주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공유하기 위해 추모행사 기간에 전국중심구구청장협의회를 개최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광주민주화운동 발원지로서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주시 산하 공공기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