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 동구, 6월 1일 아시아음식문화지구 푸드페스티벌 개최
아시아공예품 만들어보고 베트남 최신가요도 들어요
 
장은영 기자 기사입력  2019/05/30 [15:19]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난 아시아음식문화지구 푸드페스티벌 개최 모습

[IBN일등방송=장은영 기자] 광주 동구가 오는 6월 1일 저녁7시 구 시청 사거리 아시아음식문화지구에서 ‘아시아컬처&푸드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12호 창업지원 음식점인 ‘소맨 닭국수’ 입점식도 개최된다. 백종원의 ‘푸드트럭’ 광주편 최종 우승자인 소룡 대표가 일본식 라면인 닭국수를 지역민에게 야심차게 선보인다.

이날 행사에서는 청소년 예술경연대회인 ‘나도 아이돌’ 우수팀 공연에 이어 팝페라팀 ‘레드드레스’, 전자현악팀 ‘아이리’ 등의 축하공연으로 꾸며진다. 베트남 전통춤과 최신가요 등 아시아음악공연도 예정돼 있다.

더불어 이날 창업지원점 ‘이슬먹는 부엉이’에서 아시아공예품 전시와 만들기 체험이 진행되고 거리 곳곳에서 버스킹 공연, 아시아음식 시식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아시아 각국의 음식을 체험하고 다양한 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는 아시아음식문화지구 푸드페스티벌에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는 지난 2017년부터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인근 아시아음식문화지구 조성사업을 진행해 11개 아시아음식문화전문점을 성공적으로 유치했다. 또한 ‘아시아컬처&푸드페스티벌’을 통해 4월부터 10월까지 매월 2회에 걸쳐 아시아 음식과 문화를 주제로 다양한 공연과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