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6色 11味’ 광주주먹밥의 화려한 변신
광주시, 광주만의 맛과 멋, 영양 담은 ‘주먹밥 레시피’ 품평회 개최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9/07/08 [18:14]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녀노소는 물론 최근 트렌드 반영한 11종 평가…상품화 기대
이용섭 시장 “광주 넘어 전국에서 사랑받는 미식관광 상품으로 개발”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광주 올해의 음식으로 선정된 광주주먹밥이 광주를 상징하는 훌륭한 퓨전 음식으로 탈바꿈하려는 화려한 변신이 시작됐다.
 
광주광역시와 (사)한국조리사협회중앙회 광주전남지회는 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광주주먹밥 전문가 레시피 품평회’를 개최했다.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8일 오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광주주먹밥 상품화·브랜드화를 위한 전문가 레시피 개발 품평회에 참석해 박미정 시의원, 안유성 한국조리사회중앙회 광주지회장, 시민 등 품평회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광주시 제공



이 날 행사는 이용섭 시장과 박미정 시의원, 김기태 호남대 교수, 김상재 (사)한국외식업중앙회광주지회장, 정현애 오월어머니집 이사장 등 전문가, 음식점 영업자, 시민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시는 지난 5월 광주주먹밥을 올해의 음식으로 선정하고, 광주만의 맛을 담고 있으면서 누구나 즐겨먹을 수 있는 레시피 개발에 힘써왔다.
 
이번 품평회는 주먹밥의 상품화·브랜드화를 위한 레시피 개발의 중간보고 성격으로 새로 개발한 주먹밥 11종에 대한 시식과 품평, 주요사항 등에 대한 자문과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품평회에서는 ▲광주공동체 정신을 담은 원조주먹밥 형태의 ‘힘난다주먹밥, 힘난다찰주먹밥’ ▲우리지역의 고유한 역사를 간직한 김치를 소재로 한 ‘묵은지불고기주먹밥, 깍두기볶음주먹밥’ ▲누구나 좋아할 수 있는 ‘떡갈비 주먹밥’ ▲최근 트렌드를 반영한 ‘매콤낙지주먹밥, 매웁닭주먹밥’ ▲어머니의 마음을 담은 ‘나물비빔주먹밥’ ▲자녀들을 위한 ‘멸치주먹밥, 햄꽃주먹밥, 계란주먹밥’ 등의 다양한 레시피가 선보였다.
 
이어 참가자들은 각 주먹밥의 맛과 형태, 크기, 메뉴 이름, 재료배합 비율 등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광주시는 이번 품평회 결과를 반영해 최종 레시피를 확정하고 지역 내 광주주먹밥 판매 희망업소에 보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일반음식점이나 창업 예정 업소에 개발된 주먹밥 레시피와 간판, 주먹밥 틀 등을 지원하는 광주 주먹밥 시범업소 육성사업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광주의 관문인 송정역 입점업체에서 주먹밥을 판매해 광주를 찾는 이들에게 광주주먹밥의 맛과 의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용섭 시장은 “맛깔스러운 음식이 광주의 자랑이지만 그동안 도시를 대표하는 음식이 없어 민선 7기 들어 시민들과 함께 7개 음식을 광주 대표 음식으로 선정했다”며 “특히 올해의 음식으로 선정된 광주주먹밥은 나눔과 연대의 광주공동체 정신을 상징하는 음식으로 광주정신과 5·18민주화운동을 스토리텔링 할 수 있는 좋은 소재인 만큼 맛과 멋, 영양을 담은 훌륭한 퓨전음식으로 상품화 해 전국에서 사랑받는 미식관광 상품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상을 꿈꾸는 석곡 흑돼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