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보도자료
“나의 미래, 감정평가사?”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소외지역 학생과 동행하는 2019 안좌고등학교 감동교실 실시
 
최화형 기자 기사입력  2019/07/12 [09:2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국감정평가사협회(회장 김순구)는 지난 11일(목) 13시 안좌고등학교(교장 김영복, 전라남도 신안군 소재)에서 “나의 미래, 감정평가사?”란 주제로 감동교실을 개최했다.  

【iBN일등방송=최화형 기자】한국감정평가사협회(회장 김순구)는 지난11일(목) 13시 안좌고등학교(교장 김영복, 전라남도 신안군 소재)에서 “나의 미래, 감정평가사?”란 주제로 감동교실을 개최했다.
 
※ 감동교실 : 감정평가사와 동행하는 감정평가교실
 
협회는 교육부와 체결한 「초·중·고 학생 진로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진로교육 체험기회가 적은 도서지역에 소재한 안좌고등학교(전교생 53명)에서 감동교실을 진행했다.
 
※ 초·중·고 학생 진로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2018.10.24)
 
감동교실은 ▲ 감정평가 체험 교육, ▲ 부동산경제 교육, ▲ 부동산문화 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감정평가사 등 국가전문자격증에 관심 있는 학생 40명이 참여했다.

감정평가 체험 교육에서 학생들은 1일 명예 감정평가사가 되어 직접 모의감정평가서를 작성함으로써 감정평가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직접 체험했다.
 
부동산경제 교육에서는 대학교 진학이나 사회 진출 시 임대차계약 등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부동산 관련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등기부등본 등 부동산 관련 서류를 확인하는 법을 교육받았다.
 
특히 학생들은 부동산문화 교육을 통해 부동산이 투기가 아닌 공유의 대상임을 배웠고, 학교 공부와 진로에 대한 대화의 시간도 가졌다.
 
모든 교육이 끝난 후 재능기부를 한 협회 광주·전남지회(지회장 최희수)에서는 안좌고 학생들과 선생님들을 위해 냉장고를 기부했다.
 
김순구 협회장은 “감동교실이 진로교육의 기회가 적은 소외지역의 학생들에게 꿈과 재능을 찾을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면서 “협회는 앞으로도 감동교실을 더욱 확대해서 국민으로부터 받은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감동교실은 2019년 하반기에 도서지역을 중심으로 4개 학교에서 추가 개최될 계획이며, 국토부 및 교육부와의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의병 도시 보성에서, 명량 이순신리더십 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