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과수화상병’예방, 농가 실천 당부
나주시농업기술센터, 과수원 청결유지, 작업도구 소독 등 행동 요령 숙지 당부
 
홍종국 기자 기사입력  2019/08/12 [17:2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수화상병’예방, 농가 실천 이렇게 하세요

[IBN일등방송=홍종국 기자] 전남 나주시는 최근 ‘과수화상병’ 확산에 따른 질병 유입방지 및 발생 최소화를 위한 농가 실천사항을 당부하고 나섰다.

12일 시에 따르면, 올해 과수화상병 피해면적은 농가 146개소, 전체면적 98.2ha로 경기·충남·충북·강원 등 지난 2015년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기 발생지역 주변으로 꾸준히 확산되는 추세다.

전국 최대 배 주산지인 나주시는 과수화상병이 발병할 경우, 농가뿐만 아니라 지역경제에 큰 손실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 ‘방제 약제지원’, ‘과수화상병 예찰조사’, ‘농가신고제 운영’ 등 과수화상병 유입·확산 방지를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나주시농업기술센터 과수기술팀은 과수화상병 유입 방지법으로 청결한 과원관리, 과수원 출입 시, 인력·장비 수시 소독, 건전한 접수·묘목 사용, 질병 발생 시 잔재물 이동금지, 관련 교육 참석 및 정기적인 예찰, 발병 즉시 신고 등을 반드시 숙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주시 과수기술팀 관계자는 “과수화상병 유입·발생 예방을 위해서는 적기 방제와 정밀 예찰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농가들은 자가 예찰을 강화하고 농가행동요령을 숙지하여 과수화상병이 우리지역에 발생되지 않도록 힘써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주시 산하 공공기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