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광주지방보훈청, 고 강사채 선생의 자녀 김경옥 님에게 독립유공자 포상 전수
광주학생운동에 참여, 광복절 맞아 대통령 표창
 
서정현 기자 기사입력  2019/09/10 [20:38]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BN일등방송=서정현 기자] 광주지방보훈청(청장 하유성)은 지난 6일 독립유공자 고 강사채 선생의 자녀 김경옥 님의 자택을 찾아 대통령 표창을 전수했다고 밝혔다.

강사채 선생은 1929년 11월 광주여자고등보통학교 재학 중 광주학생운동에 참여하였다가 퇴학처분을 받았으며, 정부에서는 그 공훈을 기리어 올해 광복절을 계기로 대통령표창을 추서하였다.

자녀인 김경옥 님은 “늦게나마 광주학생운동에 참가하시고 독립을 위해 희생하셨던 어머님의 공훈을 인정받게 되어 어머님께서도 하늘에서 기뻐하실 것 같다”고 소회를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주시 산하 공공기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