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유근기 곡성군수, ‘자랑스런 세계인상’ 수상
 
조남재 기자 기사입력  2019/11/12 [17:48]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근기 곡성군수, ‘자랑스런 세계인상’ 수상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 유근기는 지난 11일 서울 중구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19층 매화홀에서 열린 ‘제8회 글로벌 자랑스런 세계인상’ 시상식에서 지역문화발전 대상을 수상했다.

유근기 군수는 민선 6기에 이어 민선 7기 곡성군수로 역임하며 3만여 군민과 함께 지역 발전에 힘을 쏟았다. 그 결과 섬진강 기차마을을 4년 연속 한국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기차당 뚝방마켓, 청년 챌린지 마켓 등 곡성읍권을 맛과 멋이 넘치는 감성과 문화의 공간으로 만들었다. 또한 옥과권은 청년인구 유입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교두보로 삼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특히 민선 6기 시행한 농어촌 교통복지 모델은 전국적인 모범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100원 택시로 교통취약지 주민들의 이동권을 보장했다. 여기에 거리 비례 요금제였던 군내버스 요금을 1,000원으로 단일화하면서 누구나 부담없이 지역 곳곳을 돌아다닐 수 있게 했다. 그 결과 인구 유동성이 증가됨으로써 지역이 활성화되는 부가 효과도 나타났다.

또한 공직자의 청렴에 대해 솔선수범하고 ‘약팽소선’이라는 리더십을 발휘하며 공직자들에게 자율성과 책임성을 주문했다. 또한 행정에 대한 신뢰를 높이기 위해 주민 소통 채널 다양화, 청렴감사관제의 내실화, 청렴신문고 운영 등 제도를 신설 및 정비하며 자치 시대 목민관으로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상을 꿈꾸는 석곡 흑돼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