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
광주 서구문화원의 날 '풍성’
11월 29일 빛고을국악전수관에서
 
박용구 선임기자 기사입력  2019/11/21 [10:0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교실 회원 1년 동안 수업한 작품 발표 자리
【iBN일등방송=박용구 선임기자】광주 서구문화원 회원들이 1년 동안 문화교실을 통해 수업받은 결과를 작품으로 발표하는 서구문화원의 날 행사가 11월 29일 광주시 서구 금호동 빛고을국악전수관 공연장과 로비에서 열린다.

 
서구문화원은 지난 3월부터 3개월씩 3기에 걸쳐 2019학년도 문화교실을 운영했다. 이날 행사는 이 수업에 참가한 회원들이 그동안 배운 솜씨를 뽐내는 자리다.

이날 오후 3시부터는 공연장 로비에서 사진전과 시화전, 캘리그래피전 등이 열리고, 침선공예반에서는 각종 바느질 솜씨 작품을 선보인다.

또 오후 5시부터는 2시간여 동안 시극과 시낭송, 연극의 일부, 영어더빙 사례, 웃음치료반의 웃음운동이 열리고, 악기반의 오카리나, 우쿨렐레, 팬플루트, 하모니카 공연도 펼친다.

회원들은 부족한 솜씨이긴 하지만 1년여 동안 배운 솜씨를 이번 기회를 통해 발표하고 앞으로 더욱 연마하여 곳곳에 재능기부를 하러 다니는 기회도 마련한다는 소박한 꿈을 갖고 있다.
특히 시화전을 마련한 문예창작반에서는 올해 동인지 <다박솔> 2집을 발행하기도 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상을 꿈꾸는 석곡 흑돼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