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 > 정치/자치
이석형 광산갑 예비후보 “광주역, 송정역으로 통폐합해야”
 
강항구 기자 기사입력  2020/01/28 [17:24]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석형  ©이석형 예비후보

【iBN일등방송=강항구 기자】이석형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7일 “‘호남선 광주역’ 노선을 폐지하고 광주역을 송정역으로 통폐합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석형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광주역에 도착하는 호남선 무궁화호(1일4회), 누리로(2회), 새마을호(4회) 이용객이 일일평균 1200명에 불과하다”며 “광주역을 그대로 존치하는 것은 광주시와 국가적으로도 손해”라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또 “22일 현재 송정~광주역 셔틀 열차 운행도 1일 30회가 운행되지만 1회 이용객이 10여명 수준에 불과하다”며 “송정역에서 광주역까지 10㎞ 철길 주변에 거주해 온 주민들은 수십 년간 통행, 소음, 주변개발저하, 주변환경 불량으로 불편을 겪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어 “소규모 열차 이용객의 편의성과 거주민의 피해를 고려해도 열차 운행은 형평성에 맞지 않다”며 “열차 운행에 소요되는 예산은 직행버스 노선 편입으로 대체하고 철길 주변 주민들의 오랜 고충을 해소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예비후보는 그러면서 “호남선 광주역 노선을 폐지하고 광주역사는 행정복합타운 설립 계획을, 철길은 공원 등 경춘선 숲길처럼 생태적인 시민 휴식공간으로 조성해 시민의 품으로 안겨줘야 한다”며 “광주역을  송정역으로 통폐합할 수 있도록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한국철도공사 대표를 만나 송정역 통폐합 당위성을 적극 피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봄기운 성큼, 꽃망울 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