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긴급차량 우선신호, 출동 시간은 2.6배↓ 속도는 2.7배↑
 
신종철 기자 기사입력  2020/02/07 [16:4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산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효과 ‘눈에 띄네’…출동 시간은 2.6배 줄고, 속도는 2.7배 올라 사진 = 안산시 제공


【iBN일등방송=신종철 기자】생명을 지키는 골든타임을 사수하기 위한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이 효과가 상당한 것으로 나타난다.

 

소방서 긴급차량의 1㎞당 이동시간은 2.6배 빨라졌으며, 평균통행속도는 2.7배 빨라진 것으로 나타난 것.

 

안산시가 지난해 12월부터 안산소방서와 함께 구축해 운영 중인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으로 1㎞당 이동시간은 평균 95.7초(1분35.7초)로, 지난해 12월 비교를 위해 시스템을 적용하지 않았을 때 측정했던 1㎞당 평균시간 250.7초(4분10.7초)보다 61.8%(2.6배) 줄어들었다.

 

같은 기간 평균통행속도는 37.7㎞/h로, 기존 14.0㎞/h보다 169.2%(2.7배) 늘어났다.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은 첨단교통정보시스템(ITS) 기능개선을 통해 구축됐다.

 

안산시 교통정보센터가 소방서 긴급차량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파악하며 무전 내용과 지도, 도로CCTV 등을 확인하며 예상 경로에 있는 교차로의 신호를 녹색으로 연장해준다.

 

시는 초기 127개 교차로에서 운영했으나, 운영인력이 확보되면 718개에 달하는 안산시 내 모든 교차로로 확대할 방침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들이 위급상황에 처했을 때 긴급하게 현장으로 달려가는 소방대원들이 더욱 빠르고 안전하게 갈 수 있도록 시스템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모두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종합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