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진도군, 따뜻한 겨울 잦은 비에 보리생육 관리 철저
 
강항구 기자 기사입력  2020/02/14 [13:59]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따뜻한 겨울 잦은 비에 보리생육 관리 철저   사진=진도군 제공


[IBN일등방송=강항구 기자] 진도군 농업기술센터는 겨울철 이상기온으로 인한 보리 습해 예방을 위해 현장지도에 나섰다.

14일 진도군에 따르면 고온과 잦은 강우 등 이상기온으로 인한 습해와 웃자람 증상으로 농민들의 피해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겨울철 기상분석 결과 평균기온이 5.1℃로 전년대비 1.8℃, 평년대비 2.2℃ 높은 것으로 관측됐다.

군은 고온으로 인해 보리가 생육정지기 없이 빠르게 자며 거름량 조절에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홍보하고 있다.

특히 웃거름은 요소를 사용해 평년 사용량 대비 절반인 1,000㎡당 4~6kg을 2월 중순 안에 살포가 필요하다.

진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상기온으로 농작물이 약해진 상태에서 갑작스러운 한파가 몰아치면 서릿발, 동해 등의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