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일상 복귀도 축하하고 화훼농가도 돕고
광산구서 코로나19 극복 위한 1석2조 행사 잇달아
 
조양숙 기자 기사입력  2020/02/18 [14:3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8일 정일기 광주원예농업협동조합 조합장이 구청 1층 로비에서 꽃 나눔 행사를 갖고 출근하는 공직자 등에게 장미 1,000송이를 나눠줬다.   사진=광산구 제공


[IBN일등방송=조양숙 기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화훼농가를 돕고 격리자의 일상 복귀를 축하하는 1석2조 행사가 광산구에서 잇달아 열렸다.

18일 정일기 광주원예농업협동조합 조합장이 구청 1층 로비에서 꽃 나눔 행사를 갖고 출근하는 공직자 등에게 장미 1,000송이를 나눠줬다.

이 행사는 광주원예농협이 지역 화훼농가에서 꽃을 구매해 마련된 것. 코로나19 감염병에 따라 졸업·입학식이 취소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화훼 농가를 돕고 지역민 사이에서 화훼류 소비촉진 분위기를 조성하자는 취지였다.

하루 전인 17일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과 광산구는, 코로나19 감염병 격리에서 벗어난 주민들에게, 그간 인내해준 데 대한 감사와 건강한 지역사회 복귀를 축하하는 의미를 담은 ‘응원꽃’을 전달하기로 결정하고 실행에 들어갔다.

응원꽃은 14일 청소용역업체 더불어락 이철승 대표가 격리 해제 주민에게 써달라며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에 기탁한 상품권 500만원으로 마련됐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코로나19로 졸업식과 입학식 등 많은 행사가 취소돼 화훼농가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때, 지역사회의 정성이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본다”며 “화훼농가는 물론이고 골목상권 상인들과 지역기업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번영의 길로 나갈 수 있도록 광산구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