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 > 보도자료
민주당 전남도당선대위, 무소속 이용주 여수갑 후보 ‘민주당 마케팅’ 중단 촉구
"민주당 입당 현수막은 꼼수 마케팅이자 유건자 기만 행위"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0/04/01 [18:0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대한민국 미래준비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선거대책위’(상임선대위원장 서삼석)는 1일 여수갑 무소속 이용주 후보를 겨냥, “당선 후 입당을 약속하는 ‘민주당 마케팅’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전남도당선대위는 이날 ‘민주당 마케팅 선거운동 중단 촉구’ 성명을 내고 “이용주 후보가 최근 민주당 입당을 약속하는 현수막을 내걸었다”며 “이는 패색이 짙은 후보의 전형적인 ‘꼼수 마케팅’이자 정치 도의적으로도 있을 수 없는 유권자 기만행위”라고 주장했다.

 

전남도당선대위에 따르면 이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기간을 앞두고 최근 민주당 주철현 후보 사무실 맞은 편 자신의 선거사무실 외벽에 “무조건 민주당에 입당하겠습니다”는 구호를 내걸었다.

이에 대해 도당선대위는 “짝사랑을 가장한 눈물겨운 읍소 마케팅이다. 하지만 앞으로 탈당 후보들이 돌아올 문은 없다”며 “탈당 후 무소속 출마자들은 영구제명을 추진하겠다”는 당 고위전략회의 방침을 밝혔다.

 

이어 “이 후보는 지금이라도 ‘민주당 마케팅’을 중단하고 떳떳한 정책대결의 장으로 돌아오라”고 요청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장성 황룡강 물길따라 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