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여수시, 미래 100년 이끌어갈 관광 청사진…시민의견수렴 나서
21일 2030 여수시관광종합발전계획·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연구용역 시민설명회
 
김미란 기자 기사입력  2020/05/22 [11:23]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난 21일 여수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2030 관광종합발전계획 및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기본계획 연구용역 합동 시민설명회’에서 권오봉 여수시장이 인사말씀을 하고 있다.   사진=여수시 제공


[IBN일등방송=김미란 기자] 여수시가 지난 21일 시청 회의실에서 ‘2030 관광종합발전계획 및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기본계획 연구용역 합동 시민설명회’를 열었다.

관광 산업은 여수 미래 100년을 이끌어 갈 전략 산업으로 여수시는 현 실태 진단과 관광 미래 비전을 담은 관광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하고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기본계획 수립용역을 통해 여수 제2의 도약을 위한 성공 개최 기반을 탄탄히 다질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에 따르면 최대 현안이 담긴 두 용역의 최종보고회를 앞두고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용역의 완성도를 높이고자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규모를 대폭 축소해, 권오봉 여수시장을 비롯한 시민, 공무원 등 77명이 참석했다.

여수시장의 인사말씀, 용역 보고 질의응답 및 의견 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먼저 여수시 관광종합발전계획은 여수 관광의 현 실태 진단과 관광 환경 전망, 향후 비전과 추진전략을 제시하고 중장기 계획과 연계한 분야별 세부사업 추진계획 등을 보고했다.

이어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기본계획은 개최 당위성과 용역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돌산 진모지구를 주 행사장으로 주요 거점 섬에 지역특성에 맞는 부행사장을 운영하는 안 등을 설명했다.

시는 올해 말까지 전남도와 공동주관으로 국제행사 개최 계획서를 기획재정부에 제출하고 내년에 국제행사 승인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관광 산업은 우리 시 미래 먹거리”고 밝히며 “우리 시 현안이 담긴 오늘 용역설명회를 통해 시민들의 의견과 생각을 잘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수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