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코로나19 무섭지 않아요, 우리 이렇게 '희망일자리'로 이겨 내요
 
서호민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10:49]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서호민 기자

 

[IBN일등방송=서호민 기자] 장흥군 장동면의 ‘희망일자리’ 참여자 11명은 지난 7월 31일 도로변 풀베기 작업 및 환경 정화 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희망일자리’ 참여자들의 손길을 거쳐 풀베기가 완료된 장동 로터리는 말끔해진 경관으로 지나가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19의 여파로 경제 활동이 힘든 지역 주민의 생활 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맞춤형 일자리인 ‘희망일자리’는 장동면 관내의 깨끗한 거리 조성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습하고 더운 장마철에 노고가 많으시다”며 일자리 참여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어려운 시기에 열정을 가지고 슬기롭게 헤쳐 나가는 여러분들 덕분에 맑은 물 푸른 숲 정남진 장흥이 유지될 수 있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