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곡성군 미래교육재단, 청소년과 소통의 장을 열어
청소년 만남 프로젝트 추진
 
조남재 기자 기사입력  2020/11/30 [16:12]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곡성군 미래교육재단, 청소년과 소통의 장을 열다     ©곡성군 제공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곡성군 미래교육재단(이사장 유근기)이 지난 11월 4회에 걸쳐 청소년 만남 프로젝트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청소년을 위해 지원하고 있는 사업과 올해 출범된 재단을 알리고 청소년이 원하는 바를 향후 사업 추진에 반영하고자 쌍방향 소통으로 이루어졌다.

 

당초 계획은 지역 내 모든 학교가 대상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규모를 축소해 석곡중, 옥과중, 곡성고, 옥과고 4개교를 찾게 됐다.

 

800여 명의 학생들과 함께 야외에서 생활 속 거리두리 지침을 준수하며 학생들의 점심시간을 활용해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곡성청소년문화의집, 옥과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학생들을 위한 간식과 선물을 준비하며 재단과 함께했다.

 

학생들은 포스트잇을 활용해 ‘다양한 활동과 행사가 있으면 좋겠다’, ‘나에게 잘 맞는 진로‧진학 프로그램이 많아졌으면 좋겠다’ 등 다양한 목소리를 냈다.

 

또한 스티커를 통한 설문조사에서 구체적인 의견을 내주기도 했다. 재단 관계자는 “청소년의 관점에서 무엇이 필요하고 무엇을 원하는지 알게 되었다. 의견을 반영해 청소년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