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세종요양병원 구제길 이사장 코로나19 예방 지원을 위해 광주교도소 재소자에게 위문품 증정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1/01/05 [11:06]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구제길 광주세종요양병원 이사장이 지난4일 광주교도소를 찾아 재소자 2000여 명에게 6백원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하고 격려했다.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광주세종요양병원 구제길 이사장은 지난 4일 코로나19 확산으로의 어려운 상황에 있는 광주교도소 재소자 2,000 여 명에게 힘내라는 응원 메시지와 함께 컵라면 2,000개, 우유 2,000개, 초코파이 2,400개 등 싯가 6백만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하고 격려했다.

 

구제길 이사장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광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관 아너소사이어티 회장으로 활동해오면서, 2016년부터 지금까지 2억3천2백만원을 기부해 왔다.

 

특히, 전남대 병원 환자 지원과 의료진 교육·연구비로 4억원의 발전기금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1992년부터 30년동안 이웃사랑과 지역발전을 위해 앞장서 왔으며, 이러한 공적을 인정받아 2020년에는 광주시에서 시민께 수여하는 최고영예인 시민대상(사회봉사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구제길 이사장은 “새해를 맞아 '코로나19' 펜데믹 상황 속에서 어려움에 처한 광주교도소 재소자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 간절하다” 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제길 이사장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광주시민·사회단체총연합 대표회장으로도 봉사하고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