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시, 명예의 전당 운영관리 규정 마련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1/01/15 [16:31]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헌액자에 대한 사전·사후 검증 방안 마련해 운영

광주 명예 실추시킬 경우 헌액 취소 가능 내용 포함

 

▲ 광주광역시청 전경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광주광역시는 지난 14일 문을 연 ‘광주광역시 명예의 전당’의 세부 운영관리 규정을 마련해 운영키로 했다.

 

시는 최근 명예의 전당 헌액 대상자의 적격성에 대한 일부 언론의 보도와 관련, 세부 운영관리 규정을 마련해 시민들의 공감 속에 명예의 전당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명예의 전당’ 세부 운영 규정에는 범죄행위나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인사 등을 걸러낼 수 있는 사전 검증 절차와 헌액 이후에도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자, 광주시의 명예를 실추시킨 자 등에 대해 헌액을 취소할 수 있는 내용을 담아 명예의 전당 운영의 공정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현재 일부 헌액자의 도덕적 흠결에 대한 문제제기에 대해서는, 사회공헌위원회 논의를 거처 명예의 전당 운영의 공정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광주시 김일융 자치행정국장은 “명망가 위주의 사회공헌가를 기리던 방식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선한 영향력을 전하는 보통의 이웃을 발굴해 조명함으로써 더욱 광주다운 ‘명예의 전당’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