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
광주역사민속박물관, 정월대보름 행사 운영
- 20~26일, ‘정월대보름! 소 들어온다’ 온오프 나눔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1/02/16 [12:3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정월대보름_당산제 영상  © 광주광역시 제공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광주역사민속박물관은 정월대보름을 맞아 ‘정월대보름! 소 들어온다’ 온오프라인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20일 정월대보름 영상을 온라인으로 공개하는 것을 시작으로 26일까지 나눔, 시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먼저 20일 공개되는 영상 콘텐츠 ‘보소보소 영상보소’는 잊혀져 가는 세시풍속의 전승을 위해 해마다 박물관에서 치러진 대보름 영상을 재구성한 것으로, 박물관 홈페이지, 유튜브 채널, 블로그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 건강한 한 해 나기를 위한 부럼깨기 풍속을 즐길 수 있는 ‘부럼세트 나눔’, 신축년 복을 가득 담은 ‘향기나는 복주머니 나눔’, 지역의 연 제작 명인이 만든 ‘방패연 나눔 및 시연’ 등 행사도 펼쳐진다.

 

부럼깨기는 부스럼을 예방하며, 새해의 건강을 기원하는 정월대보름 대표 풍속 중 하나다. 박물관은 코로나19도 꼼짝 못하는 호두, 땅콩으로 구성한 부럼 400세트를 마련해 20일, 21일, 24일, 26일 등 4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카카오톡 계정 친구를 맺은 박물관 방문자(1가족 1세트 한정)에게 제공한다.

 

복의 기운을 담은 향기나는 복주머니 나눔은 20일, 21일, 23일, 2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박물관 로비에서 400세트 한정으로 진행된다.

 

나쁜 것은 보내고 좋은 복을 불러오는 ‘송액영복(送厄迎福)’이라는 문구를 쓴 방패연 나눔도 준비됐다. 연 제작 전문가가 만든 방패연은 50개 한정으로 ‘신축년 삼행시 짓기’ 당첨자를 대상으로 배부된다.

 

‘신축년 삼행시 짓기’는 20일부터 25일까지 시청 홈페이지 바로예약에 제출하면 되며, 박물관은 26일 이후 홈페이지를 통해 최종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 시청 홈페이지 바로예약 : https://www.gwangju.go.kr/reserve/

 

※ 광주역사민속박물관 홈페이지 : https://www.gwangju.go.kr/gjhfm/

 

※ 문의 : 광주역사민속박물관 062-613-5365

 

이 밖에도 20~21일 오후 1시30분부터 3시30분 박물관 광장에서는 대형 연날리기 시연 행사도 열린다.

 

구종천 박물관장은 “정월대보름 나눔 행사가 광주 공동체의 활력을 잇는 소중한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