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광주 남구, 승촌공원에 ‘18홀 파크 골프장’ 조성
승촌보 내 그린벨트에 약 6,000평 규모 건립
10월 완공…주민 건강 증진‧생활체육 활성화
 
서정현 기자 기사입력  2022/01/04 [13:5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BN일등방송=서정현 기자】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생활체육 활성화를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 증진을 도모하고, 주민들에게 다양한 스포츠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승촌보 승촌공원에 18홀 규모의 대형 파크 골프장을 조성한다. 

 

4일 남구에 따르면 승촌 파크 골프장이 조성되는 위치는 승촌동 588-47번지 일원으로, 승촌보 승촌공원 내에 약 1만9,600㎡(5,930평) 크기로 지어진다. 

 

오는 5월부터 공사에 들어가 10월 정도면 조성공사가 마무리 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남구는 승촌 파크 골프장 조성을 위해 지난해 상반기부터 광주시청 및 익산국토관리청, 영산강유역환경청과 협의를 진행해 왔으며, 국민 건강 증진 차원에서 개발제한구역 내 공간 활용을 통한 승촌 파크 골프장 조성을 검토해 왔다. 

 

이처럼 남구가 승촌 파크 골프장 조성에 나선 이유는 광주지역 5개 자치구 가운데 유일하게 남구 관내에만 파크 골프장이 없기 때문이다. 

 

또 남구 주민들로 구성된 파크골프 8개 클럽 회원들이 운동할 곳이 없어 타 자치구로 이동해 운동을 하는 불편함이 있어서다. 

 

현재 동구와 서구에는 9홀 규모의 파크 골프장 1곳이 마련돼 있으며, 북구와 광산구에는 각각 18홀 규모 파크 골프장 2곳과 36홀 규모 파크 골프장 1곳이 조성된 것으로 파악된다. 

 

더불어 동구 관내에는 4개 클럽이, 서구와 북구, 광산구에는 각각 6개, 10개, 13개 클럽이 활발하게 동호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남구 관계자는 “승촌 파크 골프장이 조성되면 남구 관내에서도 대회를 치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어르신들의 여가활동 및 생활체육 활성화에도 큰 보탬이 될 것이다”며 “오는 10월까지 조성공사를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