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인권 > 시사/인권
마을분쟁해결지원센터 동별 맞춤형 ‘소통방’ 운영
이웃 간 갈등 예방 및 해결창구로 자리매김 기대
 
장은영 기자 기사입력  2021/06/04 [16:35]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마을분쟁해결 소통방 운영     ©동구 제공

 

【iBN일등방송=장은영 기자】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따뜻한 공동체 형성을 위한 광주마을분쟁해결지원센터 소통방(이하 소통방)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11개 마을공동체 소통방을 확대·운영한다고 밝혔다.

 

‘소통방’은 마을주민 스스로가 운영 주체가 돼 마을 내 갈등과 분쟁을 해결해 나가는 과정을 통해 양보와 배려의 마을공동체를 조성하고 활성화해 가는 사업이다. 

 

동구는 지난해 9개소를 선정한 데 이어 올해는 신규 공동체 3개소를 추가 선정하고 ▲계림1동 ‘동네방네’ ▲산수1동 ‘따뜻한 산수골’ ▲지원2동 ‘육판서 마을’ ▲서남동 ‘너나들이’ 등 총 11개소의 소통방을 확대·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동명동 ‘동명골’ 소통방(동명파크맨션 입주자대표회의)의 경우 입주민이 함께 버섯 키트를 재배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코로나19로 자가격리 중인 입주민이 힘든 시간을 극복하는 데 큰 도움을 주는 등 호평을 얻었다. 

 

동구는 소통방 활성화를 위해 지난 17일부터 마을과 아파트 등 주거지역 특성을 고려한 소통방 운영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관내 소통방으로 선정된 공동체를 현장 방문하고 컨설팅도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소통방 간담회, 소통 캠페인, 회계교육 등 소통방 운영 내실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임택 동구청장은 “동구만의 특색있는 마을공동체 소통방이 이웃 간 갈등을 예방하고 해결할 수 있는 창구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주민 간 소통과 화합을 이끌어낼 수 있는 다양한 소통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IBN일등방송 장흥강진 취재본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